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NDC 2012 참가 시점에서 정리해보는 게임QA협회사(?)

원래는 GameQA.com 오픈 1년 즈음에 지난 1년을 돌아보는 기록을 해볼까 했습니다.
아직 1년은 안되었지만, NDC 2012에 세션으로 참석하기까지에 대해 간략하게 정리를 해보면 어떨까 해서 작성해 봅니다.

[ 요약 ]
--------------------------------------------------
   게임QA협회 준비기
     2011/09/21 - GameQA.com 보수 및 재오픈
     2011/11/09 - 다음 카페 오픈

   게임QA협회
     2012/01/14 - 게임QA협회 창립총회 개최
     2012/02/18 - 게임QA협회 제1회 스터디 진행
     2012/04/24 - NDC12 참석(QA세션 총 7명 강연)
--------------------------------------------------



 2011/09/21 - 본격적인 사이트 오픈 (도메인 확보나 사이트 구성 등 회장님께서 많이 수고해 주셨습니다.)

 

 

GameQA.com은 게임QA협회 회원 여러분들께서 작성해 주신 자료들이 차근차근 늘어나고 있습니다. - 2012/04/26일 현재 스샷 - (^0^)/ 

 

 

게임QA협회 카페입니다. 현재 daum.net에 카페를 두고 있으며, 게임QA협회 회원뿐만 아니라 게임QA에 관심을 가진 여러분들도 참여하고 있습니다.
게임QA협회 발족 2달전부터 이미 회장님께서 여러가지로 준비하신 흔적(2011/11/09 개설)이 보입니다.

 

대망의 창립총회. 2012/01/14에 진행되었습니다.
본격적으로 게임QA협회는 여기부터 시작된다고 보면 될 것 같습니다.

 

창립총회에 참여해 주신 회원 여러분.
게임QA 업무 특성상 주말에도 바쁘신 분들이 있으셔서 아쉬움이 조금 있었습니다.
창립총회 회의에서 향후 회원 간의 학습 등을 위해 분기별로 세미나를 개최하기로 하고, 첫 세미나는 2월 중순으로 결정합니다.

 

게임QA협회 세미나(스터디)가 2012/02/18에 진행되었습니다.
첫 진행이라 부족한 부분이 있을 수도 있지만, 여러분들께서 준비해 오신 내용을 공유하는 유익한 시간이었습니다.

 

2012/04/24 NDC12에 QA세션으로 총 7분의 회원님께서 발표를 진행하셨습니다.
생각보다 많은 참관객이 입장해주셨고, 인벤(기사)과 디스이즈게임(기사1, 기사2)의 취재도 있었습니다.

2012/01/14에 게임QA협회를 창립하고 3개월이 조금밖에 지나지 않았지만,
이런 큰 행사에 참석할 수 있을 정도로 성장한 모습을 보며,
게임QA협회 회원님들의 실력과 숨은 잠재력을 다시 한 번 확인했습니다.
저 역시 회원으로써 자부심을 느낍니다. (^0^)/

이번 NDC12 세션 발표를 위해 준비하신 회원 여러분들,
그리고 이를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신 게임QA협회의 모든 회원 여러분들
마지막으로 NDC12와 관련된 제반 업무와 협의를 도맏아서 진행해주신 회장님께 감사드립니다. ^0^/

 

  • Favicon of https://gameqa.tistory.com BlogIcon DevLion 2012.04.26 10:15 신고

    오오.. 저역시, 무언가 뿌듯함이 느껴지네요.
    이번 NDC 발표로 다들 고생많으셨고,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신
    회장님께 감사 말씀드립니다!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4.26 10:33

    정리 잘 해주셨네요. ㅎㅎ
    처음 사이트를 만든건 2007년 4월 입니다.
    그때는 GameQA.kr 로 시작해서... 호스팅하고 게시판올리고...
    (티스토리로 이사온건 2010년이고, 강의자료 업데이트를 않고 방치하다가; 다시 리뉴얼한게 2011년 여름입니다)

    요즘은 카페나 블로그 기능이 너무 좋아서 (또, 지식 전파라는 측면에서 검색노출이 너무 멋져서)
    굳이 호스팅을 사용할 필요가 없는것 같습니다.